젬알토-레저, 암호화폐 거래 지원 인프라 분야 협력 체결

디지털 보안 솔루션 업체인 젬알토(Gemalto)와 블록체인 애플리케이션용 인프라스트럭처 및 보안 업체인 레저(Ledger)는 암호화폐 애플리케이션용 고신뢰 보안 인프라를 제공하기 위해 기술 협력을 맺었다고 10일 밝혔다.

양사가 내놓는 공동 솔루션은 레저의 블록체인 오픈레저 운영시스템(Blockchain Open Ledger Operating System, BOLOS)을 젬알토가 보유한 세이프넷 하드웨어 보안 모듈(SafeNet Hardware Security Module, HSM) 솔루션에 통합해 암호화폐 시장에 관심이 있는 금융기관들을 대상으로 제공하게 된다고 젬알토측은 말했다. 이 솔루션을 사용할 경우 암호화폐 기반의 투자 상품의 출시나 암호화폐의 안전한 저장 등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레저의 CEO인 에릭 라체베크(Eric Larcheveque)는 “블록체인 기반 솔루션의 시장 가치가 커지면서 인증된 전용 솔루션을 찾는 금융 기관이 늘고 있다”며 “은행에서 거래할 수 있는 수준의 보안 제품에 대한 수요가 생기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젬알토의 암호화 제품부문 수석 부사장인 토드 무어(Todd Moore)는 “블록체인은 커뮤니케이션과 디바이스, 사용자를 보호하는 보안성을 갖춘 기술”이라며 “기존에 거래 관계가 없는 상대방과도 효율적이고 투명한 비즈니스 거래를 지원하는 안전한 플랫폼을 제공한다”고 전했다. 또한 “레저와 협력해 BOLOS 솔루션을 단말기의 보안 요소에 결합시키는 방안과 고신뢰 보안 기능을 스마트에너지 애플리케이션이나 홈오토메이션, 웨어러블 시장 등에 출시하는 방안 등을 모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성주 기자 lee@theblockchain.kr